Untitled Document
Untitled Document
 
 
 

로그인 회원가입

33개월만에 마주 앉은 한ㆍ일 정상, “정상 간 소통 계속하자”
은동현 (Homepage) 2022-09-22 03:38:45, 조회 : 1, 추천 : 0
- SiteLink #1 : http://33.rop234.online
- SiteLink #2 : http://94.rin987.online
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1일(현지시간) 미국 뉴욕의 한 콘퍼런스 빌딩에서 한ㆍ일 정상 약식회담에 앞서 인사하고 있다. 연합뉴스유엔 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21일(이하 현지시간) 오후 기시다 후미오(岸田文雄) 일본 총리와 취임 후 첫 양자 회담을 했다. 대통령실 이재명 씨알리스 구입사이트 <br>부대변인은 “낮 12시 23분부터 30분간 유엔 총회장 인근 한 콘퍼런스 빌딩에서 기시다 총리와 약식 회담을 하고 상호 관심사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”며 “이번 회담은 윤 대통령 취임 후 첫 번째 한ㆍ일 정상 간 약 http://36.rin987.site 성기능개선제 구입 사이트식회담”이라고 밝혔다. 이 부대변인은 “양 정상은 자유민주주의와 인권, 법치 등 상호 공유하고 있는 보편적 가치를 지켜나가기 위해 양국이 국제사회와 함께 연대해 나가자는 데 공감하고 협력해 나가기로 http://48.ryn912.site 여성최음제 복제약 했다”며 ”최근 핵 무력 법제화, 7차 핵실험 가능성 등 북한의 핵 프로그램에 대한 심각한 우려를 공유하고, 이에 대응하기 위해 국제사회와 긴밀히 협력해 나가자는 데 의견을 함께했다“고 전했다. 여성최음제구매약국 <br>이 부대변인은 또, ”양 정상은 현안을 해결해 양국관계를 개선할 필요성에 공감하고, 이를 위해 외교 당국 간 대화를 가속할 것을 외교 당국에 지시하는 동시에 계속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”며 ”양 정상은 정상 간에도 소 http://32.rop234.site GHB 후불제통을 계속해 나가기로 했다“고 덧붙였다. 이번 회담은 기시다 총리가 참석한 ‘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(CTBT)의 친구들’ 행사장에 윤 대통령이 방문하는 형식으로 성사됐다. 약식 회담이라 지칭한 것과 관 http://42.ryt934.site 성기능개선제효능련해 대통령실 관계자는 “다자회담 중에 갖게 된 정상회담은 구체적인 의제를 확정해서 논의하지 않는다. 이런 점에서 약식회담이라 한 것”이라고 말했다. 2019년 12월 한ㆍ중ㆍ일 정상회담이 열렸던 여성흥분제파는곳 <br>중국 청두(成都)에서 당시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(安倍晋三) 총리가 회담한 지 2년 9개월 만에 양 정상이 마주 앉으면서 한ㆍ일 관계 정상화에 탄력이 붙을지 주목된다. 대통령실 관계자는 “이날 회담에서 무엇보다 http://77.rvi876.site 레비트라 지속시간중요한 건 정상 간의 소통을 계속 이어나가고, 외교 당국 간의 대화에도 속도를 높이자고 뜻을 모은 것”이라며 “한ㆍ일 간의 여러 갈등이 존재하는 상황에서 구체적인 성과를 내기 위한 첫걸음을 뗐다는 데 의의가 있다”고씨알리스구입방법 <br> 말했다. 한편,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도 따로 만날 것으로 보인다. 여러 나라 정상들이 모이는 자리에서 풀어사이드(pull asideㆍ약식 회동) 방식으로 수 분간 따로 http://91.ryt934.site 인터넷 시알리스구매처대화를 나누는 방안이 유력하다.


                 

Copyright 1999-2022 Zeroboard / skin by Uks